현재로 돌아온 최진혁, 김민상과 팽팽한 기싸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OCN

사진제공=OCN

‘터널’ 속 최진혁이 연쇄살인 진범 김민상의 멱살을 잡는 사진이 공개됐다.

최진혁은 지난 13일 방송된 OCN 주말드라마 ‘터널’에서 과거로 돌아가 어린 김민상을 추격했다. 터널을 통해 다시 시간을 건너뛰어 현재로 오게 되는 장면이 담겨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였다.

사진 속 박광호(최진혁)는 분노에 일렁이는 눈빛으로 목진우(김민상)를 쏘아보고 있다. 멱살을 잡고 잡힌 채 서로를 똑바로 쳐다보는 두 사람의 얼굴에서는 누구 하나 지지 않는 팽팽한 기싸움이 느껴져 긴장을 유발한다.

14일 오후 방송에서 현재로 돌아온 박광호와 화양경찰서 강력팀이 목진우를 잡을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터널’ 측은 “한 시도 쉴 수 없이 휘몰아치는 전개와 충격적인 사건이 이어지며 극의 정점을 찍을 것”이라고 귀띔했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