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 “‘도깨비’ OST, 힘 뺐는데 사랑받아 행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에일리 / 사진제공=SBS

에일리 / 사진제공=SBS

가수 에일리가 드라마 ‘도깨비’의 OST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로 제4대 ‘판듀’를 노린다.

에일리는 최근 진행된 SBS ‘판타스틱 듀오2’의 녹화에서 파이널 곡으로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를 선정해 인순이와 대결을 펼쳤다.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는 드라마 OST 곡이지만 큰 사랑을 받으며 음원차트 상위권을 휩쓸었다.

에일리는 “사실 이 곡은 해왔던 음악들과는 좀 다른 스타일”이라며 “담백한 스트레이트 창법에 도전해보고 싶었다. 그래서 힘도 많이 뺐는데, 이렇게 사랑해주실 줄 몰랐다”고 밝혔다.

이어 “요새 컨디션이 가장 좋은데, 내게 다른 이미지를 선사해 준 이 곡을 내 팬과 듀엣으로 부른다고 생각하니 흥분된다”고 덧붙였다.

에일리가 파이널 곡으로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를 선택한 가운데, 인순이는 ‘거위의 꿈’을 파이널 곡으로 선택했다. 14일 오후 에일리와 인순이의 무대가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