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진성, 짝사랑 직진女..’매력 폭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tvN '시카고 타자기'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시카고 타자기’ 방송화면 캡처

배우 양진성이 tvN ‘시카고 타자기’에서 ‘짝사랑 직진녀’로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양진성은 지난 13일 방송된 ‘시카고 타자기’에서 첫 눈에 반한 유령 유진오(고경표)에 대해 하나라도 더 알고 싶어 하는 적극적인 짝사랑녀의 매력을 뽐냈다.

이날 양진성(마방진 역)은 우연히 마주친 짝사랑 상대 고경표(유진오 역)를 보고 기쁨을 감추지 못하며 달려와 연락처를 요구하며 내숭 없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이름 세 글자라도 알고 싶다고 말하며 당돌한 직진 매력을 발산, 그의 이름까지 멋있다고 넋 나간 얼굴로 혼잣말을 해 시청자들에게 웃음 포인트를 안겼다.

특히 고경표를 바라보는 꿀 떨어지는 눈빛과 그를 향한 자신의 마음을 꾸밈없이 솔직하게 드러내고 있어 극의 재미를 한층 더 높이고 있다는 반응을 얻고 있다.

이처럼 양진성은 신선하고 유쾌한 느낌을 주는 마방진 캐릭터를 구축해 매회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고 있어 앞으로 고경표와의 관계 변화 속에서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