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듀엣무대 大공개..판정단 술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MBC

사진제공=MBC

듀엣 복면가수가 등장한다.

14일 방송되는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3연승에 성공한 흥부자댁에게 도전하는 실력파 복면가수 8인의 듀엣곡 무대가 펼쳐진다.

남녀 복면듀오의 ‘연인 호흡’이 돋보이는 무대가 눈길을 끌 전망이다.

두 사람의 무대를 보고 판정단석에서는 “커플이 아니라면 그냥 사귀었으면 좋겠다”고 평가할 정도로 환상적인 하모니를 이뤘다.

남성 복면가수는 호소력 짙은 묵직한 음색으로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첫 소절부터 그의 매력적인 중저음 보이스에 판정단석 곳곳에서 탄성이 쏟아졌다. 그는 단숨에 ‘흥부자댁’의 강력한 라이벌로 떠올랐다.

여성 복면가수 역시 이에 지지 않고 맑고 청아한 목소리로 판정단의 열렬한 호응를 얻었다. 유영석은 “세계평화를 위협하는 자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음색”이라고 호평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