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성 “‘봄비’ 콘서트에 잘 어울리는 날씨”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예성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예성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이번 콘서트와 잘 어울리는 날씨입니다.”

솔로 콘서트를 여는 그룹 슈퍼주니어 예성의 말이다.

예성은 13일 오후 6시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진행된 두 번째 솔로 콘서트 ‘봄비(悲)’에서 “봄날의 비가 내리는데 어려운 발걸음을 해주셔서 감사하다. 해외에서도 많은 팬들이 와주셔서 더 감사하다”고 운을 뗐다.

예성은 “두 번째 솔로 콘서트의 시작인 날”이라며 “‘봄비’에 어울리는 날씨이다. 사실 생각보다 비가 많이 내려서 걱정을 했는데, 콘서트의 분위기에 잘 어울리는 날씨라서 기분이 나쁘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예성은 이번 콘서트에서 ‘문 열어봐’ ‘봄날의 소나기’를 비롯한 솔로 음반의 수록곡과 ‘내 욕심이 많았다’ ‘너 아니면 안돼’ 등 드라마 OST, 슈퍼주니어 음반 수록 곡까지 부르며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