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더빙극장’ 권혁수, ‘드래곤볼’ 패러디…역대 최다 1인 12역 도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NL-더빙극장'에서 만화영화 '드래곤볼'에 도전하는 권혁수 / 사진제공=tvN

‘SNL-더빙극장’에서 만화영화 ‘드래곤볼’에 도전하는 권혁수 / 사진제공=tvN

권혁수가 1인 12역에 도전한다.

tvN ‘SNL 코리아 시즌9’의 인기코너 ‘더빙극장’은 13일 지금까지도 독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는 만화 ‘드래곤볼’의 등장인물들을 완벽 재현할 예정이다.

지난 1985년에 제작된 ‘드래곤볼’은 ‘서유기’를 현대화해 재미있게 다시 엮은 만화영화. 손오공이 말괄량이 부르마, 부끄럼장이 야무치, 오룡, 푸알, 무천도사와 함께 드래곤볼을 찾아가는 길에 생기는 모험 이야기로 지금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권혁수는 이날 역대 최다 배역인 ‘1인 12역’을 선보인다. 익히 알고 있는 손오공, 크리링부터 작품 속 등장하는 동물들까지 어느 하나 빼놓지 않고 직접 변신을 선보이는 것. 특히 한 사람이 했다고 믿기 어려울 정도의 다양한 표정과 웃음기 가득한 분장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또 이날의 호스트 정혜성도 ‘더빙극장’에 참여,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보여준 귀엽고 발랄한 매력을 발산할 전망이다.

'SNL9' 더빙극장 정혜성 / 사진제공=tvN

‘SNL9’ 더빙극장 정혜성 / 사진제공=tvN

한편 ‘미운 우리 프로듀스 101(이하 미우프)’는 마지막으로 시청자를 찾아간다. 그동안 다양한 패러디와 풍자를 선보인 미우프는 이번 주 대선 후보를 패러디한 캐릭터들의 치열한 센터 경쟁의 최종 결과와 그 이후의 모습을 공개할 예정. 과연 어떤 모습으로 유종의 미를 장식할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tvN ‘SNL 코리아 9’은 13일 오후 10시에 생방송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