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KBS2 금·토 오후 11시 확정…’배틀트립’·’연중’ 편성 이동(공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최고의 한방' / 사진제공=KBS

KBS2 ‘최고의 한방’ / 사진제공=KBS

‘최고의 한방’이 매주 금·토 오후 11시 안방을 공략한다.

KBS2는 13일 “젊은 감각과 신선한 기획으로 제작되는 금토드라마존을 신설한다”며 “‘최고의한방’이 6월 2일 오후 11시 첫 선을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토요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되던 ‘배틀트립’은 오는 6월 3일부터 오후 9시 15분으로 시간을 앞당겨 90분간 방송되며,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되던 ‘연예가 중계’는 오는 6월 2일부터 금요일 오후 8시 55분으로 편성을 이동한다.

KBS2 금토드라마 ‘최고의한방’은 2015년 ‘프로듀사’로 예능 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했던 서수민 PD와 ‘1박 2일’의 새로운 전성기를 만든 유호진PD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여기에 라준모(차태현)이 연출로 합류해 사랑하고, 이야기하고, 먹고 사는 것을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 시대 20대들의 청춘 소란극을 선보이게 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