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적’ 이수민, 간식차로 감사 인사 “어리니 찾느라 고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역적 촬영장

‘차세대 국민여동생’ 이수민이 MBC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 촬영장에 간식차로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소속사 J&K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수민은 종영을 앞둔 ‘역적’ 촬영장에서 치킨 등 간식차를 대접하며 촬영에 지친 스태프들과 배우들에게 응원을 보냈다.

특히 간식차 위에 적힌 플래카드에는 ‘그동안 어리니 찾느라 고생 많으셨습니다’라는 센스 넘치는 문구가 적혀있어 웃음을 안긴다.

드라마 중반부터 어리니를 찾기위해 고생한 스태프들과 배우들을 위해 응원 겸 감사의 마음을 전한 것.

한편 이수민이 출연하는 ‘역적’은 16일 마지막 방송을 끝으로 종영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