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널’ 이유영 “연인 김주혁, 드라마 너무 재밌다고 하더라”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이유영터널간담회_05

‘터널’ 이유영이 연인 김주혁의 응원을 전했다.

최진혁·윤현민·이유영 그리고 신용휘 PD가 1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OCN ‘터널’(극본 이은미, 연출 신용휘) 기자간담회에서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유영은 공개 연애중인 김주혁의 응원의 말을 묻는 질문에 “드라마를 바쁘게 찍다보니까 만날 시간이나 조언을 받을 시간은 없었다”면서 “전화 통화로 드라마 너무 재밌고, 다음 내용은 뭔지 궁금해하더라”라고 말했다.

‘터널’은 1980년대 여성 연쇄 살인 사건의 범인을 찾던 주인공이 2017년으로 타임슬립, 과거와 현재의 연결고리를 발견하며 사건을 해결해나가는 형사 추리물. 매주 시청률 상승을 거듭했고, 지난 12회는 시청률 5.4%(닐슨코리아 전국기준)를 기록했다. 매주 토, 일요일 밤 10시 방송.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