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범X차차 말론, 글로벌 힙합 레이블 ‘H1GHR MUSIC’ 설립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하이어뮤직 미국 아티스트 / 사진제공=하이어 뮤직

하이어뮤직 미국 아티스트 / 사진제공=하이어 뮤직

힙합·R&B 뮤지션 박재범과 차차 말론(Cha Cha Malone)이 새로운 글로벌 힙합 레이블을 론칭한다.

12일 박재범 측 관계자는 “박재범과 차차가 친분 있는 한국 아티스트 및 미국 시애틀 출신 아티스트들과 새 레이블 하이어 뮤직(H1GHR MUSIC RECORDS)을 이달 중 설립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하이어 뮤직(H1GHR MUSIC RECORDS)에는 국내 아티스트들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가에서 활약 중인 아티스트들이 합류해 글로벌한 활동을 함께 펼칠 계획이다.

국내 아티스트 중에는 식케이(Sik-K), PH-1, 그루비룸(Groovy room), 우기(Woogie)가 하이어 뮤직(H1GHR MUSIC RECORDS)에 합류했으며, Yultron, Avatar darko, Raz Simone, Jarv Dee, Phe R.E.D.S 등의 해외 아티스트들과 한솥밥을 먹는다.

하이어 뮤직(H1GHR MUSIC RECORDS)의 쇼케이스이자 론칭 스테이지는 미국 현지시간으로 오는 13일 미국 시애틀에서 진행되는 ‘제 1회 업스트림 뮤직’ 페스티벌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박재범은 쟁쟁한 유명 아티스트들과 더불어 메인 스테이지에서 무대를 꾸밀 것으로 알려져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재범은 올해 초 열린 ‘제14회 한국대중음악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음악인’과 ‘최우수 알앤비&소울 음반상’을 수상할 만큼, 어느 한 장르에 국한되지 않는 끝없는 작업량과 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선보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