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주’ 1위·’수트너’ 3위, 수목극 시청률 新 판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잔=MBC '군주' 포스터

사잔=MBC ‘군주’ 포스터

수목극 대전의 판도가 바뀌었다.

1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1일 방송된 MBC ‘군주-가면의 주인’ 3회는 10.5%, 4회는 12.6%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이하 동일)

이로써 지난 10일 첫 방송 당시 기록(1부 9.7%, 2부 11.6%)보다 상승한 수치를 보였으며, 동시간대 수목드라마 중 1위 자리에 올랐다.

‘군주’와 같은 날 첫 방송, 정면승부에 나선 SBS 새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는 3회, 4회 각각 6.1%, 7.2%의 시청률을 나타내 수목극 3위를 차지했다. 전일 첫 방송에 비해 소폭 상승했다.

KBS2 ‘추리의 여왕’은 시청률 9.2%를 기록, 2위 자리를 지켰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