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 이민호 ‘차에서 내리는 모습도 화보’

[텐아시아=조준원 기자] 배우 이민호가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강남구청에서 사회복무요원(구 공익근무요원)으로 첫 군복무 출근길을 선보이고 있다.

이민호,공익근무요원

배우 이민호가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강남구청에서 사회복무요원(구 공익근무요원)으로 첫 군복무 출근길을 하고 있다.

이민호는 ‘선복무·후입소’ 규정에 따라 복무를 먼저 시작하고, 1년 이내에 병무청에서 정해주는 시점에 훈련소에 입소, 4주간의 훈련을 받게 된다.

앞서 이민호는 2006년 교통사고를 당한 후 허벅지와 발목 뼈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어 1년간 치료를 받았고 2011년에는 SBS 드라마 ‘시티헌터’ 촬영 당시 차량이 반파되는 교통사고를 재차 당한 것으로 인해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