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5’ 로이킴, 이것은 ‘남친짤’의 완성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로이킴 '개화기' 컴백 이미지 / 사진제공=CJ E&M

로이킴 ‘개화기’ 컴백 이미지 / 사진제공=CJ E&M

컴백을 앞둔 로이킴이 색다른 분위기의 컴백 이미지를 공개했다.

로이킴은 11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미니앨범 ‘개화기(開花期)’ 컴백 포토를 공개했다. 공개된 컴백 포토 속 로이킴은 만개한 꽃들 사이에서 금발 헤어와 봄 느낌이 물씬 나는 파스텔 톤 패션으로 화사하면서도 따뜻한 감성을 선사하고 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서는 로이킴이 비비드한 컬러의 의상과 함께 분위기 있는 눈빛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컴백 포토는 이날 오전 공개된 미니앨범 재킷 이미지에 이어 로이킴의 다채로운 매력을 돋보이게 한다.

올해로 25세가 된 로이킴은 오는 16일 오후 6시 발매 예정인 미니앨범 ‘개화기’를 통해 20대 절정에서의 ‘변화’를 선보일 계획이다. 앨범명이 담고 있는 의미처럼 꽃이 활짝 피듯 가장 아름다운 청춘의 모습으로 단장한 로이킴의 ‘성장’을 오롯이 볼 수 있을 전망이다.

‘개화기’에는 메인 타이틀곡 ‘문득’, 서브 타이틀곡 ‘이기주의보’를 포함해 ‘예뻐서 그래’, ‘근데 넌’, ‘상상해봤니’, ‘Heaven(Solo ver.)’ 등 총 6곡이 담길 예정이다.

특히 지난 2015년 12월 정규앨범 ‘북두칠성’ 이후 약 1년 반 만에 가요계에 컴백하는 로이킴이 완성도 높은 앨범을 위해 큰 공을 들인 만큼 웰메이드 앨범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로이킴의 미니앨범 ‘개화기’는 오는 16일 오후 6시 국내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이에 앞서 ‘개화기’ 음반은 11일부터 온라인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이번 음반은 고풍스러운 양장 서적 형태의 디자인으로 제작, 앨범 내지에는 오늘 공개된 사진들을 포함해 로이킴의 다양한 사진들로 가득 채워 로이킴의 ‘변화’된 모습을 잘 보여줄 예정이며 팬들에게 선물하는 깜짝 포토카드도 포함되어 있다.

로이킴은 그 동안 부드러운 음색과 특유의 매력적인 감성으로 ‘봄봄봄’, ‘러브 러브 러브(Love Love Love)’, ‘홈(Home)’, ‘북두칠성’ 등 앨범을 낼 때마다 음원 차트를 올킬함과 동시에 수많은 브랜드의 광고 모델로도 사랑 받는 등, 독보적인 ‘감성 싱어송라이터’이자 ‘20대 대표 훈남 연예인’의 입지를 굳혀오고 있다.

또 로이킴은 오는 6월 24~25일 서울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 공연을 시작으로 대전, 대구, 부산에서 3년 만의 전국투어 콘서트 ‘로이킴 LIVE TOUR [개화기]’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