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친 가창력’ 한동근·’프듀101′ 박우담, ‘엠카’ 뜬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엠카운트다운' 출연진 / 사진제공=Mnet

‘엠카운트다운’ 출연진 / 사진제공=Mnet

‘미친 가창력’을 뽐내는 가수들이 ‘엠카운트다운’에 총출동한다.

11일 생방송하는Mnet ‘엠카운트다운(이하 ‘엠카’)’에는 음원 차트 정주행 중인 한동근과‘프로듀스 101 시즌2’ 그룹배틀평가에서 1등을 차지한 ‘만세’ 1조의 스페셜 무대가 펼쳐진다.

한동근은 이날 방송 최초 신곡 ‘미치고 싶다’ 무대를 공개한다. ‘미치고 싶다’는 듣기만 해도 가슴을 울리는 한동근의 목소리에 사랑하는 사람을 보고싶어 하는 마음을 진솔하게 담은 가사가 더해져 듣는 이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든다.

다음으로 ‘프로듀스 101 시즌2’ 그룹배틀평가에서 메인보컬로 놀라운 가창력을 선보이며 현장평가 1등을 차지한 박우담과 함께 완벽하게 ‘만세’ 무대를 꾸민 김태동, 김연국, 주원탁, 우진영도 ‘엠카’ 무대에 오른다. 귀가 탁 트일 정도로 시원한 무대를 다시 한 번 볼 수 있는 기회가 될 전망.

마지막으로 신인가수로 등장한 김영철의 데뷔 무대도 준비됐다. 데뷔곡 ‘따르릉’은 김영철의 평소 이미지에 걸맞은 유쾌한 곡으로 시청자들에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엠카운트다운’ 스페셜 MC로는 트리플H가 나서며 이외에도 혁오, EXP EDITION, 황인선, 바시티, 스누퍼, 천단비, 베리굿, 보너스베이비, SF9, 나비, 라붐, 몬스타엑스, 오마이걸 등이 출연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