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22일 컴백 예고… 2017년 첫 프로젝트 영상 기습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세븐틴/사진제공=플레디스

세븐틴/사진제공=플레디스

세븐틴이 지난 11일 오전 12시 1분 네이버 공식 V LIVE 채널을 통해 멤버 버논이 단독으로 등장하는 세븐틴의 2017년 첫 프로젝트 영상을 기습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버논은 윈드밀이 모여있는 황무지 속에서 무언가를 찾는 듯한 표정으로 걷고 있다. 이어 나침반을 확인하며 계속해서 무언가를 찾던 버논 앞에 멤버 우지가 나타나고, 영상의 말미 버논은 가지고 있던 나침반을 우지에게 넘겨주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공개된 영상 속 나침반이 이번 컴백과 어떤 연관이 있을지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으며, 영상 속 버논이 보여주는 독특한 분위기의 외모 또한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이번 영상 공개는 지금까지 세븐틴과는 다른 방식의 컴백 예고여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세븐틴이 멤버 개개인의 티저 영상을 공개하는 것은 처음 있는 일. 또한 신비로운 분위기를 담고 있는 영상과 이전보다 한층 진지해진 버논의 표정 등 이번 앨범에서 세븐틴의 보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는 기대를 주고 있다. 세븐틴은 이번 앨범을 통해 세븐틴만의 매력이 담겨 있으면서도 예상치 못한 모습들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에 팬들은 이미 티저 영상에 담긴 의미를 찾으며 컴백의 단서를 찾는 중이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5월 22일 2017년 첫 컴백을 할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