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광식, ‘토크 밀당남’에서 ‘MC광식’까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광식이 독특한 토크 방식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안겼다.

김광식은 10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서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그는 말문을 열며 “이런 이야기를 해도 될까요?”라고 묻는가 하면, 턴이나 랩을 보여달라는 MC들의 요청에 설명만 계속 늘어놓으며 원성을 샀다. 전에 없던 독특한 캐릭터의 등장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김광식은 이른바 ‘토크 밀당남’이란 애칭을 얻었고, 이후 한 공연을 통해 보여준 랩을 즉석에서 선사하며 또 다른 면모를 보여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