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 측 “영화 ‘협상’ 긍정적으로 검토 중”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손예진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손예진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손예진이 영화 ‘협상’ 출연을 논의 중이다.

10일 손예진의 소속사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손예진이 ‘협상'(감독 이종석)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손예진과 현빈이 윤제균 감독이 제작하는 ‘협상’의 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보도했다.

‘협상’은 위기협상팀의 유능한 네고시에이터가 자신의 상사를 납치한 인질범과 대치하는 과정에서 벌어지는 사건을 다룬 범죄 수사극이다. 극 중 손예진은 서울지방경찰청 위기협상 3팀 주협상가 하채윤 역을, 현빈은 인질납치범 민태구 역을 제안 받았다.

‘협상’은 윤제균 감독의 JK필름이 제작을 맡는다. 신예인 이종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투자·배급은 CJ엔터테인먼트가 맡고, 5월 중 크랭크 인 예정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