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 “남지현과 케미 좋아…더할 나위 없는 현장”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지창욱,수상한파트너,제작발표회

/사진=이승현 기자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이 남지현과의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SBS 새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 제작발표회가 10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13층홀에서 개최돼 지창욱, 남지현, 최태준, 나라가 참석했다.

이날 지창욱은 남지현과의 케미에 대해 “(남)지현 양과 함께 작품을 하고 있는데, 너무 재밌고 즐겁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사실 장르도 그렇고 두 인물 자체가 둘이 좀 합이 잘 맞아야 하는데 그래서 더 좋은 것 같다”면서 “봉희라는 캐릭터도 사랑스럽고 귀여운데 지현 양이 사랑스럽게 연기해주고 있어 더할 나위 없이 즐거운 현장이 아닌가 싶다”고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한편 ‘수상한 파트너’는 범접불가 뇌섹검사 노지욱(지창욱)과 무한긍정 아웃사이더 사법연수원생 은봉희(남지현)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심장쫄깃 개미지옥 로맨스 드라마다. ‘보스를 지켜라’와 ‘내 연애의 모든 것’ 등을 집필한 권기영 작가와 ‘푸른 바다의 전설’, ‘대박’ 등을 공동연출한 박선호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10일 오후 10시 첫 방송.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