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PD “유재석, 사전녹화 후 저녁 쏴…아름다웠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개그콘서트' / 사진제공=KBS

‘개그콘서트’ / 사진제공=KBS

‘개그콘서트’ 이정규 PD가 유재석에 대해 언급했다.

이정규 PD는 10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별관 공개홀에서 진행된 ‘개그콘서트’ 900회 특집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정규 PD는 최근 유재석과 함께 했던 사전 녹화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이 PD는 “유재석 씨가 직접 여러번 대본도 수정하고 본인이 만족할 때까지 녹화를 진행했다”고 귀띔했다.

또 이 PD는 “게다가 유재석 씨가 녹화 이후 6-70명의 개그맨 후배들에게 저녁 식사를 샀다. 또 막내 10명에겐 통닭까지 사줬다. 아름다웠다”고 설명했다.

그 외에도 이 PD는 “남궁민, 김응수, 트와이스 등이 대기 중이다”라며 900회 특집 방송을 기대케 했다.

1999년 시작, 올해로 900회를 맞는 ‘개그콘서트’는 오는 14일부터 3주간 특집 방송을 진행한다. ‘개그콘서트’를 빛낸 레전드 개그맨들과 라이징 개그맨들의 컬래버레이션이 펼쳐질 예정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