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주의자 지영씨’ 지일주, 냉온탕 넘나드는 이색 매력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킹콩 by 스타쉽

/사진=킹콩 by 스타쉽

배우 지일주가 냉온탕을 넘나드는 이색 매력을 발산했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10일 KBS2 미니드라마 2부작 ‘개인주의자 지영씨’(극본 권혜지, 연출 박현석)에서 연석 역을 맡은 지일주의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일주는 포머드 헤어스타일에 슈트를 입고 있어 댄디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그는 특유의 눈웃음에 활짝 올라간 입꼬리 미소로 보는 이들로 하여금 따라 웃게 만드는 해피바이러스를 전파하고 있다.

또다른 사진 속 지일주는 날카로운 눈빛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극중 여자친구로 등장하는 지영(민효린)과 대립하는 장면을 리허설하고 있는 모습으로, 진지하게 촬영에 임하고 있는 자세가 돋보인다.

뿐만 아니라 그는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는 ‘열공 모드’로 스태프들의 칭찬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지일주는 지난 8, 9일에 방영된 ‘개인주의자 지영씨’에서 지영의 남자친구 연석으로 등장, 성격차이로 지영과 대립각을 이루며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또한 그는 젠틀한 겉모습과는 다르게 날선 눈빛과 거침없는 돌직구 화법으로 첫 등장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처럼 지일주는 탄탄하고 개성 있는 연기력으로 극에 감칠맛을 더해, 신스틸러로서의 면모를 십분 발휘했다.

한편 지일주는 차기작을 검토하는 중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