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숙집 딸들’, 시청률 2.6%로 조용한 종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하숙집 딸들' / 사진=방송 화면 캡처

‘하숙집 딸들’ / 사진=방송 화면 캡처

‘하숙집 딸들’이 시청률 2.6%를 기록하며 마침표를 찍었다.

10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9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하숙집 딸들’은 전국 시청률 2.6%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일 방송분이 나타낸 2.1%보다 0.5%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로써 지난 2월 방송을 시작한 ‘하숙집 딸들’은 조용한 종영을 맞았다.

‘하숙집 딸들’은 스타들이 직접 하숙집을 운영하는 과정을 담았다. 이미숙 박시연 이다해 이수근 등이 출연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