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자이언트핑크 이어 기부 선행 ‘훈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윤종신 / 사진제공=기부박수337

윤종신 / 사진제공=기부박수337

가수 윤종신이 뜻깊은 기부캠페인에 참여했다.

윤종신은 애장품을 현금처럼 기부하는 기부박수337 릴레이에 평소 자신이 자주 착용하는 그라픽플라스틱 안경 3점을 기부, 선행에 힘을 보탰다.

윤종신은 자신이 이끄는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소속 래퍼 자이언트핑크의 바통을 이어받아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 그는 “바쁜 방송 활동 중 이런 뜻깊은 기부 캠페인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고 제가 기부한 물품이 좋은 곳에 사용되길 바란다”는 소감을 전했다.

윤종신이 기부한 물품은 경매를 통해 판매되며 모든 수익금은 스타의 이름으로 전액 사회 복지 공동 모금회, 초록 우산 어린이 재단, 어린이 재활 병원 설립 기금에 후원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