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거너사’ 조이♥이현우 사랑 더욱 깊어졌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Cap 2017-05-08 23-07-25-875-vert

‘그거너사’ 이현우와 조이가 사랑이 깊어졌다.

8일 방송된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에서는 강한결(이현우)이 지인호(장기용)가 일부러 교통사고를 내려고 했다는 걸 알고 힘들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강한결은 자신을 탓했고, 눈물을 흘렸다. 윤소림(조이)은 그런 강한결을 안은 뒤 “잘 할 수 있다. 난 무슨 일이 있어도 한결씨 편이다”고 말했다.

이어 “다시는 나만 없으면 안 되는 말 하지 말라. 난 한결씨 없으면 안 된다”고 그를 위로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