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귓속말’ 이상윤, 권율에 “무거운 죄책감, 내가 꺼내줄 것”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Cap 2017-05-08 22-04-20-007-vert

‘귓속말’ 이상윤이 권율에게 경고했다.

8일 방송된 SBS ‘귓속말’에서는 이동준(이상윤)은 강정일(권율)에게 “죄책감을 내가 꺼내드리겠다”고 말했다.

이날 강정일은 “아버지 묘소 주변을 정리하는 중이다”이라면서 “최일환(김갑수) 대표 곧 아빠와 만나게 될 것”이라고 했다.

이동준은 “아버지를 잃은 슬픔은 알겠으나 김성식 기자를 살해한 죄책감은 어디에 있냐”고 했다. 이에 강정일은 “내 어딘가에 있을 것”이라면서 “남한테 드러내고 자랑하는 건 아니다”고 이야기했다.

이동준은 “죄책감이 무거울 텐데 내가 꺼내드리겠다”고 강정일을 노려봤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