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듀2’ 이재훈, 판듀로 ‘합천 뚝배기’ 선택 “감성적인 목소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판타스틱 듀오'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판타스틱 듀오’ / 사진=방송화면 캡처

‘판타스틱 듀오2’ 이재훈이 최종 판듀를 선택했다.

7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판타스틱 듀오2’에서는 이재훈과 판듀 후보 1:3 대결이 그려졌다.

이날 이재훈 판듀의 1:3 대결곡은 쿨의 ‘애상’이었다. 이재훈은 “IMF 당시에 이 곡을 발매해 많이 사랑을 받았다. 이 노래를 통해 기분 좋은 무대를 드리고 싶었다”며 ‘애상’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이재훈과 판듀 후보 3인의 ‘애상’은 상큼한 에너지가 가득한 무대였다. 왕십리 오반장, 남양주 요리왕, 합천 사골 뚝배기 중 이재훈의 선택은 합천 뚝배기였다.

이재훈은 “파이널 곡이 ‘슬퍼지려 하기 전에’다.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필요했다. 조금 더 힘 있고 감성적이었다”며 합천 뚝배기를 최종 판듀로 고른 이유를 밝혔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