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타로맨, 정체는 ‘국민 썸남’ 정기고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 '복면가왕' 정기고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복면가왕’ 정기고 / 사진=방송화면 캡처

가수 정기고가 ‘복면가왕’에 떴다.

7일 MBC ‘일밤-복면가왕’은 3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노래 9단 흥부자댁’과 1라운드 듀엣곡 대결에서 승리한 4명의 복면가수들의 노래 대결을 방송했다.

이날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의 주인공은 ‘운명의 노래술사 타로맨(이하 타로맨)’과 ‘내 이름은 김빵순(이하 김빵순)’이었다. 타로맨이 2라운드 곡으로 이승철의 ‘말리꽃’을 선택했다. 타로맨은 노래의 완급조절을 이어가며 청중들의 감성을 자극했다.

이어 김빵순의 무대가 이어졌다. 김빵순은 심수봉의 ‘그때 그 사람’을 선곡했다. 김빵순은 재즈풍으로 편곡한 ‘그때 그 사람’을 처연하면서도 소울풀한 목소리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판정단의 투표결과 김빵순이 타로맨을 68대 31로 꺾고 3라운드 가왕 후보 결정전에 진출했다. 아쉽게 패배한 타로맨의 정체는 가수 정기고였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