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란 “‘오늘 취하면’ 1위, 아직 어리둥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가수 수란이 음원차트 1위를 차지한 소감을 전했다.

수란은 7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생각하지 못한 결과에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그는 최근 내놓은 ‘오늘 취하면’으로 각종 음원차트 정상을 찍었다.

수란은 “사실 1위는 생각하지 못했기 때문에 깜짝 놀랐다”며 “아직도 어리둥절하다”고 전했다. 이어 “운이 좋았던 것 같다”고 겸손한 면모를 드러냈다.

수란은 끝으로 발표 예정인 새 음반을 예고, “많이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