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현아, 후이·이던 위해 샌드위치 만들기 ‘훈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트리플H로 돌아온 현아가 후던, 이던을 위해 샌드위치를 만들었다.

트리플H는 7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 출연했다. 트리플H는 현아를 비롯해 펜타곤 이던, 후이 등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이다.

현아는 능숙한 솜씨로 재료 손질을 마친 뒤 “이던은 귀여운 걸로 하겠다”며 각자의 개성에 맞는 샌드위치를 만들었다. 막내 이던의 샌드위치가 귀여웠다면, 후이는 고급스럽게 완성했다.

이던, 후이는 “정말 맛있다”고 감사의 인사를 대신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