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듀2’ 김원준vs이재훈, 역대급 라이벌전 #특수효과 #팬클럽 #히트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판타스틱 듀오2' 이재훈-김원준 / 사진제공=SBS

SBS ‘판타스틱 듀오2’ 이재훈-김원준 / 사진제공=SBS

가수 김원준과 이재훈이 SBS ‘판타스틱 듀오2’에서 최후의 대결을 펼친다.

‘판타스틱 듀오2’ 측은 7일 1990년대를 넘어 다시 한 번 격돌하는 두 가수의 파이널 무대, 본방사수 포인트를 공개했다.

◆ 불꽃 오빠들의 특수효과 라이벌전!

1990년대 무대들의 특징은 다양한 특수효과들의 향연이었다. 당시를 주름잡았던 김원준과 이재훈은 바로 그 당시의 톱가수들. 이에 ‘판타스틱 듀오2’에서도 ‘특수효과의 끝’을 보여줄 예정이다.

“편하게 즐기겠다”던 두 가수는 불꽃과 폭죽을 연달아 터트리며 ‘특수효과 중독자’ 수준의 화려한 무대들을 선보였다. 특수효과에 어울리는 절도 있는 포즈와 표정은 오늘 방송의 하이라이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최근에 보지 못했던 당시를 추억할 수 있는 특수효과의 향연은 덤이다.

◆ ‘오빠바라기’ 두 팬클럽의 응원 라이벌전!

불꽃 튀는 특수효과만큼이나 객석의 응원전은 치열했다. ‘90년대 오빠’들을 위해 출동한 팬클럽들은 저마다 오빠의 노래에 반응하며 격한 리액션으로 분위기를 주도했다.

몇몇 팬들은 직접 만들어온 플래카드와 액세서리로 응원전을 펼쳤고, 게스트로 함께 한 신지는 ‘김원준 팬클럽’ 출신다운 적극적인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가수의 무대와 더불어 팬클럽들의 은근한 신경전도 본방사수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 ‘누구나 다 안다’ 메가 히트곡 라이벌전!

결국 무대와 객석을 대동단결 시키는 건 노래였다. 김원준과 이재훈은 각각 ‘쇼(SHOW)’와 ’슬퍼지려 하기 전에‘로 파이널 무대에 나섰다. 90년대를 관통했던 히트곡 중의 히트곡인 만큼 MC군단은 물론 제작진까지 방송인 걸 잊은 채 따라 불렀고, 시즌2 방송 사상 가장 현장 반응이 뜨거웠던 무대로 기록됐다.

과연 어떤 ‘판타스틱 듀오’가 왕중왕전 티켓을 거머쥐었을지, 그 결과는 이날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되는 ‘판타스틱 듀오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