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놈 도둑님’, 아역 활약 돋보이는 3차 티저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도둑놈 도둑님' 티저 영상  캡처 / 사진제공=MBC

‘도둑놈 도둑님’ 티저 영상
캡처 / 사진제공=MBC

MBC 새 주말드라마 ‘도둑놈 도둑님'(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오경훈 장준호) 측이 3차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예고편은 훗날 지현우가 연기하는 장돌목의 어린 시절과 김지훈이 연기할 한준희의 어린 시절, 또 이들의 부모의 이야기가 펼쳐지며 이들이 엇갈린 운명을 살기 전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예고편에서는 뜻하지 않게 ‘도둑’이 된 아버지의 모습에 여러 감정을 느끼는 준희와 이를 달래는 어머니 하경(정경순)의 모습을 보여주며 따뜻한 가족애를 드러냈다. 아울러 장판수(안길강)는 두 아들에게 아낌없이 사랑을 퍼붓지만, 때로 돌목과 판수의 모습에서 소외감을 느끼는 준희의 모습이 그려지며 세 사람의 엇갈릴 관계도 암시하고 있다.

마지막에는 아름다운 꽃을 배경으로 돌목이 준희를 향해 “나는 형이 진짜 좋아. 무지무지 좋아”라며 따뜻한 형제의 모습을 보여줬다.

세 번째로 공개된 티저는 때로 원망하면서도 서로를 생각하는 모습으로 가족을 이루고 살던 이들이 어떠한 사건으로 다른 운명을 살게 될 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도둑놈 도둑님’은 대한민국을 조종하는 기득권 세력에 치명타를 입히는 도둑들의 이야기를 유쾌하고 통쾌하게 다룬 작품으로, 오는 13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