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민망+미안+고맙..만감교차”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지혜 / 사진=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이지혜 / 사진=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가수 이지혜가 ‘사람이 좋다’를 통해 속내를 털어놓은 소감을 밝혔다.

이지혜는 7일 자신의 SNS에 “민망하기도 하고 미안하기도 하고 고맙기도 하다”며 “만감이 교차했다”고 전했다.

이날 오전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이지혜의 일상을 조명했다. 그는 이 과정에서 샵의 멤버 장석현과 만나 지난날을 회상하며 눈물을 흘렸다.

이지혜는 “사실 더 이상 언급하지 말아야 할 부분도 있지만, 또 빠질 수 없는 이야기이기도 하고”라며 “그러나 그 모든 시간들이 있었기에 저도, 우리도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잘 부탁드린다. 좋게 봐달라”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