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헨리, 보말·거북손 잡이..체험 학습中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헨리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헨리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가수 헨리가 제주도를 제대로 만끽했다.

헨리는 5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제주도에 홀로 남아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먼저 그는 게스트하우스의 주인 부부와 더불어 제주도 바다에서 보말과 거북손 잡이에 나섰다. 바다 풍경을 즐기며 자연을 즐긴 헨리는 연신 감탄사를 자아냈다.

헨리는 “이런 경험은 처음”이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는 이후 부부의 조언을 듣고 숲 나들이에 나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