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거가 별거냐’ 남성진, 갱년기 청문회에 ‘버럭’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남성진 / 사진제공=티캐스트

남성진 / 사진제공=티캐스트

배우 남성진이 갑작스럽게 불거진 갱년기 청문회에 당황함을 감추지 못했다.

오는 6일 오후 방송되는 E채널 ‘별거가 별거냐’에서는 김지영·남성진 부부의 별거 생활을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영은 부산으로 여행 간 친구들과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눴다. 두 사람을 오랜 시간 지켜본 친구는 “오빠도 이제 갱년기가 올 시기가 됐다”고 해 남성진을 발끈하게 만들었다.

김지영 친구의 이야기에 박수홍과 다른 남편들은 갱년기 증상에 대한 질문을 쏟아냈고, 남성진은 청문회를 능가하는 상황에 버럭 호통치며 강하게 부정했다.

남성진의 단호한 입장 표명에도 박수홍은 “발끈하며 부정하면 갱년기”라고 의심의 눈빛을 거두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벌거가 별거냐’는 스타 부부들의 은밀한 속사정부터 별거 후 펼쳐지는 6인의 화려한 솔로 라이프를 조명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