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확장 이전, 김루트의 서빙과 메뉴판 토크가 기대된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인생술집'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 사진제공=tvN

tvN ‘인생술집’이 오는 11일 오후 11시부터 확장 이전해 돌아온다.

5일 ‘인생술집’ 제작진은 확장 이전한 ‘인생술집’의 달라진 포인트 세 가지를 공개했다.

기존 MC 신동엽, 김준현에 이어 김희철과 유라가 새로운 MC로, 그룹 ‘신현희와 김루트’의 김루트가 아르바이트생으로 출연한다.

평소 친한 사이인 MC 김희철, 유라 두 사람의 수려한 입담은 ‘인생술집’에 빼놓을 수 없는 관전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이번 ‘인생술집’에서는 매회 두 명 이상의 손님이 방문해 보다 풍성한 이야기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인생술집’을 방문하는 손님들은 실제 친한 친구들로 대중들이 잘 알지 못했던 이외의 인맥들을 보는 재미를 안겨준다. ‘인생술집’ 제작진은 “실제 절친한 친구와 방문하는 만큼 편안하고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진솔하게 놀다가는 장이 될 수 있을 것이다”라고 기대감을 덧붙였다.

밖에도 게스트들이 선택하는 토크 소재에 따라 메뉴와 가격대가 달라지는 ‘메뉴판 토크’, 재미요소가 약하거나 무리수 토크라 판단됐을 때 등장하는 ‘인생술집’만의 벌칙 등 새로운 코너들이 추가됐다. .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