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이시언, 초보 여행자의 일본 여행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시언 / 사진제공=MBC

이시언 / 사진제공=MBC

배우 이시언이 파란만장한 일본 여행기를 공개한다.

5일 오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낯선 땅에서 하루 종일 고군분투하는 이시언의 일본 여행이 담겨있다.

초보 여행자이자 일본어 초보자인 이시언이 변역기 하나만 믿고 일본으로 여행을 떠난다. 생애 처음으로 혼자 해외여행을 떠난 그는 번역 오류로 진땀을 흘리는 등 사건이 끊이지 않는 여행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시언의 일본 여행의 일부가 스틸로 선공개 됐는데 장소를 불문하고 당황한 기색을 내비쳐 그에게 어떤 일이 일어났을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사진 속 이시언은 입국 신고서를 한국어로 작성한 뒤 승무원에게 제출하는 실수를 해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또한 그는 네비게이션이 남서쪽으로 가라고 안내하자 “남서쪽이 어딘데!”라며 두리번거리며 초보 여행객의 애환을 보여주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시언은 길을 헤매다 일본 어린이들에게 도움을 요청했는데, 일본어가 서툰 그가 “여기 어디야?”라며 한국어로 길을 물었다. 이후 그는 아이들과의 의사소통을 위해 말없이 현란한 보디랭귀지를 하면서 힘겹게 목적지를 찾았다는 후문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