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D-5 최후의 결전, 각 캠프 막판 전략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100분 토론'

/사진=MBC ‘100분 토론’

19대 대선이 5일 앞으로 다가왔다. 대선후보들은 판세 변화에 따라 전략을 수정하고 대선 승리를 위해 막판 표심 공략에 나섰다.

4일 방송되는 MBC ‘100분 토론’에서는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대전선대위 상임선대위원장, 홍문종 자유한국당 공동중앙선대위원장, 김관영 국민의당 선대위 정책본부장, 이혜훈 바른정당 중앙선대부위원장, 노회찬 정의당 상임선대위원장이 출연해 각 당의 선거전략을 밝힌다.

오늘(4일)부터 시작된 사전투표는 지난 총선보다 투표율이 배 이상 높아 유권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 분열과 갈등을 해소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어갈 지도자는 누구일까?

각 후보들의 최후의 필승전략은 4일 오후 11시 10분 ‘100분 토론’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