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 “고소영과 한 작품에 출연하다니…내 최고의 ★”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조여정이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조여정이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조여정이 고소영과 투톱으로 극을 이끈 것에 대한 행복한 마음을 드러냈다.

조여정은 4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KBS2 ‘완벽한 아내'(극본 윤경아, 연출 홍석구 김정민) 종영 관련 인터뷰에서 “고소영 언니는 내 최고의 스타”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조여정은 고소영과의 호흡이 걱정되지 않았냐는 질문에 대해 “고소영 언니와 한 화면에 잡히는 것에 대해 전혀 걱정이 없었다”고 말했다.

조여정은 “언니는 나의 최고의 스타다. 그냥 스타를 만난다는 것 자체가 좋았다”며 웃었다. 그는 “내가 배우를 하니까 고소영 언니랑 작품을 하는 날도 온다”며 기뻐했다.

또 조여정은 “고소영 언니는 실제로 두 아이의 엄마이기도 하다. 원래도 아름다웠는데 엄마가 된 이후에 더 큰 의미의 미(美)가 생겼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조여정은 지난 2일 종영한 ‘완벽한 아내’에서 사이코패스 이은희로 열연해 호평을 받았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