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빠도 할 건 해야”…스타 사전투표 인증샷 행렬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보아, 고경표, 이시영, 공민지, 윤현민, 김지훈, 고우리 인스타그램

/사진=MBC ‘무한도전’, 보아, 고경표, 이시영, 공민지, 윤현민, 김지훈, 고우리 인스타그램

제19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가 4일, 5일 양일간 진행되는 가운데 다양한 스타들이 사전 투표에 참여했다. 스타들은 바쁜 와중에도 이번 장미대선을 독려하며 투표 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무한도전’ 팀부터 이병헌 이민정 부부·보아·고경표·공민지·이시영·김지훈·윤현민·고우리·정채연 등 다양한 분야의 스타들이 사전투표에 참여해 소중한 한 표를 행사했다. 뿐만 아니라 많은 스타들이 자신의 SNS를 통해 인증샷을 게재하며 투표 독려도 잊지 않았다.

‘무한도전’ 측은 4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무한도전’ 멤버 5인 사전투표 완료! 5월4일~5일은 제 19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기간입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한 표! 꼭 투표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멤버들의 사진을 게재했다.

보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정상 해외를 나가게 되어 오늘 사전투표를 했습니다. 절차도 간편해서 어렵지 않았어요! 소요시간 5분정도? 여러분의 소중한 한 표, 잊지 마시고 투표하세요. #대통령선거사전투표’라는 글을 게재했다.

고경표는 ‘사전투표 완료! 공정한 개표가 이루어지길 바라면서..#투표하세요’라며 인증샷을 올렸다.

이시영 역시 사전투표 인증샷과 함께 ‘19대 대통령 선거일이 정말 코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오늘부터 사전투표가 시작되니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모두 투표해주세요. 사전투표 정말 쉽네요. 절차 거의 없이 신분증만 확인하면 누구나 전국어디서나 할 수 있답니다‘라며 투표를 독려했다.

라붐(위쪽) 드림캐쳐/사진=이승현 기자

라붐(위쪽) 드림캐쳐/사진=이승현 기자

뿐만 아니라 걸그룹들의 사전투표 행렬이 이어져 눈길을 끌었다. 라붐과 드림캐쳐는 이날 멤버 단체로 투표소를 찾았다. 드림캐쳐는 “소중한 한 표 부탁드릴게요. 꼭 투표하세요”라며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특히 김지훈은 투표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긴 글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사전투표 참 쉽네요. 벌써 투표 완료. 예전에 부재자 투표라고 해서 절차가 꽤 있었던 걸로 기억하는데, 이제는 그냥 포털사이트에 마련된 사전투표 섹션에서 간단하게 검색후에 신분증만 챙겨 투표장으로 가면 바로 투표가 가능하게 되었답니다’라며 투표 방법에 대한 설명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래서 그런지 이른 아침부터 많은 분들이 투표장을 찾으시더군요. 당연히 선거당일 투표도 할 수 있고. 또 사전투표 제도도 이렇게 잘 마련이 되있는데, 자신의 소중한 한표를 포기하는 사람은. 정말 대한민국 국민될 자격이 없는 거겠죠?’라면서 ‘그런 사람은 지난 대통령이든 새 대통령이든 욕할 자격도 없는 거구요! 꼭 투표합시다’라고 강조했다.

현재 ‘터널’ 촬영 중에 있는 윤현민은 ‘촬영지 근처에서 사전투표 했습니다. 절차도 사진 있는 신분증만 있으면 간편해서 금방 할 수 있어요. 모두 투표합시다’라며 투표 인증샷을 게재했다.

이밖에도 걸스데이 혜리·안재홍·정해인·고우리·김나영·황보·정채연·김수용·갓세븐 JB·진영 등이 사전 투표를 완료했다고 밝히며 투표 인증샷을 게재하기도 했다.

한편 사전투표는 5월 9일 투표가 어려운 선거인이 전국 어디에서나 투표할 수 있는 제도로,  4일과 5일 양일간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