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상남자→상큼 소년…이미지 변신 성공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Ateam

/사진=Ateam

VAV(브이에이브이)가 풋풋한 소년 이미지로의 변신에 성공했다.

지난 3일 공개한 새 앨범 ‘Flower(플라워)’에서 VAV는 지난 앨범과는 사뭇 다른 풋풋한 소년 이미지로 콘셉트 변신에 성공하며 새로운 만능 콘셉트돌로 급부상하고 있다.

앞서 VAV는 지난 앨범 ‘비너스(Dance with me)’에서 칼군무와 카리스마 넘치는 퍼포먼스로 강한 남성적 매력을 선사하며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신곡 ‘Flower‘에서 VAV는 사랑 고백을 앞둔 소년들의 설렘과 수줍음 그리고 청량감 넘치는 풋풋한 모습으로 컴백. 이전 앨범과는 상반되는 매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소속사 Ateam 관계자는 “남자와 소년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매력으로 VAV만의 정체성을 형성하고 있다”며 “신곡 ‘Flower‘를 비롯해 앞으로 다가올 새 앨범에도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VAV는 지난 3일 디지털 싱글 앨범 ‘Flower’를 공개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