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 베이비’, 심상치 않다… 개봉 첫 날 23만 관객 동원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0002611865_001_20170504093511367

드림웍스 신작 애니메이션 ‘보스 베이비’가 2017년 개봉 애니메이션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했다.

‘보스 베이비’는 일곱 살 형 팀과 굴러들어온 동생 보스 베이비, 각자의 목표를 위해 합심한 형제의 전격 브로 코믹 어드벤처. ‘보스 베이비’가 개봉 첫 날인 3일 하루 만에 237,469명의 관객을 동원, 황금연휴 극장가에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이는 지난 1월 개봉한 ‘너의 이름은.’의 오프닝 스코어 138,028명, ‘모아나’의 84,797명을 제치고 2017년 개봉 애니메이션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한 것으로 눈길을 끈다. 또한 역대 흥행 애니메이션인 ‘겨울왕국'(개봉일 160,592명/ 누적 10,296,101명)을 비롯해, ‘쿵푸팬더 2′(개봉일 130,076명/ 누적 5,064,796명), ‘인사이드 아웃'(개봉일 68,222명/ 누적 4,969,735명), ‘주토피아'(개봉일 35,604명/ 누적 4,706,158명)의 오프닝 스코어를 모두 제쳐 남다른 흥행 저력을 과시했다.

이뿐만 아니라 ‘보스 베이비’의 오프닝 스코어는 ‘쿵푸 팬더 2′(130,076), ‘짱구는 못말려 극장판 : 초시공! 태풍을 부르는 나의 신부'(170,473)를 제치고 역대 5월 개봉 애니메이션 오프닝 스코어 1위에 등극해 더욱 의미가 깊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