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3rd 백상] 류준열, 신인연기상 수상에 감격 “감사하며 살 것”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제53회 백상예술대상' / 사진=방송 화면 캡처

‘제53회 백상예술대상’ / 사진=방송 화면 캡처

배우 류준열이 영화부문 남자신인연기상을 수상했다.

류준열은 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D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제53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영화 ‘더킹’으로 남자신인연기상을 수상했다.

바로 직전 시상자로 나섰던 류준열은 “시상에 집중을 하다가 앉자마자 불러주셨다”며 쉽게 말을 잇지 못했다.

그는 “배우 생활을 시작할 때 마냥 행복했던 기억이, 해가 지날 수록 작은 고민들이 생긴다. 감사하는 삶에 대해 생각하고 있다. 일생에 한 번 받을까 말까 한 상을 두 번이나 받았다”며 감격했다.

류준열은 “뻔한 말이지만…”이라며 영화 ‘더킹’ 선배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그는 영화 촬영 당시 촬영 중이었던 드라마 ‘운빨 로맨스’ 팀에도 인사했다.

이날 영화부문 여자신인연기상은 ‘연애담’의 이상희에게 돌아갔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