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아 정채연·기희현, 4일 넥센 홈경기 시구·시타 나선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정채연·기희현이 시구시타를 맡는다. / 사진제공=MBK엔터테인먼트

정채연·기희현이 시구시타를 맡는다. / 사진제공=MBK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다이아의 정채연과 기희현이 고척 스카이돔을 찾는다.

다이아의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는 “오는 4일 정채연과 기희현이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넥센 히어로즈와 기아 타이거즈의 시구·시타자로 나선다”며 “5회 경기를 마친 뒤 클리닝 타임에는 ‘나랑 사귈래’ 하이라이트 안무도 선보일 예정이다”고 전했다.

시구자로 나서게 된 정채연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시구의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 정말 설렌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채연과 기희현이 속한 다이아는 신곡 ‘나랑사귈래’를 발표하고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