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관’ 배정남, 황금연휴 금맥 캔다…5일간 56차례 무대인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보안관' 배정남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보안관’ 배정남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배정남이 황금 연휴 기간 극장가를 찾는다.

3일 소속사 YG측에 따르면 배정남은 영화 ‘보안관'(감독 김형주) 홍보 일정에 대거 참여하며 관객 몰이에 힘을 보탠다.

앞서 부산과 대구 등 각지에서 영화 ‘보안관’ 시사회를 마친 그는 개봉 첫날(3일)부터 7일까지 첫 주차에만 수도권 일대 극장 27곳을 돌며 총 56차례 무대인사를 갖는다.

배정남은 연휴 기간 빼곡한 일정에 “슈얼~와이낫?(Sure, why not?)”이라며 미소를 잃지 않았다. 오히려 그는 “정신 없이 바쁘지만 훌륭한 선배님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며 “많은 분의 기사 댓글과 응원 역시 큰 힘이 되고 있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배정남은 지난달 26일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이하 라스)’ 출연 이후 누리꾼의 큰 관심과 더불어 쏟아지는 매체 인터뷰 요청에 즐거운 몸살을 앓고 있다. 대중적 인지도가 높지 않던 그에게는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가능한 모든 분께 일일이 찾아 뵙고 감사 인사를 드려야 마땅하나 일정이 여의치 않은 점 양해 부탁드린다”며 “반짝 인기가 아닌 ‘롱런’할 배우 배정남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영화 ‘보안관’은 동네 보안관을 자처하는 오지랖 넓은 전직 형사가 서울에서 내려온 성공한 사업가를 마약사범으로 의심하며 벌어지는 로컬 수사극이다. 배정남 외 배우 이성민 조진웅 김성균 임현성 김혜은 김재영 등이 열연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