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룸’ ‘최고의 사랑’ ‘뭉쳐야 뜬다’…대선 토론회로 편성변경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사진=JTBC

2일 JTBC에 따르면 ‘뉴스룸’ ‘최고의 사랑’ ‘뭉쳐야 뜬다’ 등이 대통령 선거 후보자 초청 토론회 방송 관계로 일부 변경된다.

이날 JTBC ‘뉴스룸’은 한 시간 여 앞당겨 6시 55분에 방송을 시작한다. 이어 7시 55분부터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가 주관하는 제19대 대통령 선거 후보자 초청 토론회를 내보낸다.

이로 인해 ‘님과 함께 시즌2-최고(高)의 사랑’은 기존 시간보다 30분 늦은 오후 10시에 시청자와 만난다.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 역시 이 영향으로 인해 20분 늦게 편성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을 시작할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