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석, 국내 넘어 아시아 투어 개최… 亞 여심 흔든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170502 - 배우 조정석 (3) 팬미팅 'The Room' 아시아투어

조정석이 팬미팅 ‘The Room’으로 첫 아시아 투어에 나선다.

오는 6월 11일 대만을 시작으로 6월말 일본, 7월초 태국에서 ‘The Room’을 열고 조정석만의 프라이빗한 공간에 아시아 팬들을 초대, 아시아 대세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진다.

6일~7일 진행되는 서울 팬미팅이 티켓 오픈 5분 만에 전석 매진된 만큼, 아시아 투어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The Room’ 아시아 투어는 데뷔 후 처음으로 아시아 팬들과 만나는 공식적인 자리로 지금껏 한 번도 공개되지 않은 색다른 무대와 세트리스트로 특별한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또한 진솔한 토크로 팬들과 친밀하게 소통하며 추억을 쌓는다고 해 주목되고 있다.

특히 이번 팬미팅은 조정석이 기획부터 연출까지 직접 참여하여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상황. 지난 24일에는 공식 홈페이지를 오픈하고 ‘The Room’의 포스터 촬영 현장 사진과 영상을 공개했으며 팬미팅 안무 연습 비하인드 사진도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소속사 관계자는 “해외 팬 분들과 만나게 되어 기쁘고 첫 해외 팬미팅인 만큼 더 좋은 무대를 보여드리겠다는 각오가 남다르다. 그렇기 때문에 배우 뿐 아니라 스태프 모두가 신나서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 그동안 받았던 사랑에 보답해 드릴 수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문화창고가 주최하고 ㈜하늘이엔티, ㈜루크코리아투어가 주관하는 조정석의 첫 팬미팅 ‘The Room’은 오는 6일 오후  6시, 7일 오후 5시 양 일간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개최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