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텐션, 황금 연휴 日 투어 나선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업텐션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업텐션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그룹 업텐션이 5월 첫 째 주 황금 연휴 동안 ‘제프 투어 2017 ID(Zepp Tour 2017 ID)’ 공연을 연다.

오는 3일부터 업텐션은 도쿄, 오사카, 나고야 등 일본 3개 도시에서 ‘제프 투어 2017 ID’를 개최, 1만여 팬들을 만난다.

‘제프 투어 2017 ID’에서 업텐션은 데뷔곡 ‘위험해’ 부터 ‘여기여기 붙어라’, ‘나한테만 집중해’, ‘오늘이 딱이야’, ‘하얗게 불태웠어’ 등 그간 활동곡은 물론, 수록곡 무대까지 선보일 예정이다. 업텐션 멤버들이 직접 창작한 안무를 더할 계획이라 기대를 모은다.

앞서 업텐션은 지난 3월 발매된 일본 데뷔 싱글 앨범 ‘아이디(ID)’로 일본에서 성황리에 데뷔했으며 일본에서 해외 가수 중 역대 최고치 음반판매량을 기록해 차세대 한류스타로 주목 받았다. 업텐션의 일본 데뷔 싱글 앨범 ‘아이디(ID)’는 일본 최대 레코드사인 타워레코드 전국 점포와 빌보드 재팬에서 1위를 기록했으며 3월의 타워 레코드 전 점포 종합 싱글 월간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또한 일본 레코드 협회의 골드디스크로 선정되는 명예를 얻었으며 일본 인기 그룹 산다이메 제이 소울 브라더스, 모닝구 무스메 등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영광을 누렸다. 특히 업텐션은 3월의 ‘골드디스크’ 부문 중 유일한 한국 아티스트로 일본 데뷔부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업텐션의 ‘제프 투어 2017 ID’는 오는 3일 오사카에서 2회, 5일 나고야, 6일 도쿄에서 2회 공연이 진행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