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아내’ 조여정, 종영 인사 “많은 배움 얻어간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조여정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조여정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완벽한 아내’에 출연한 배우 조여정이 종영인사를 전했다.

KBS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연출 홍석구 김정민, 극본 윤경아)’에서 문제적 주부 이은희 역을 맡은 조여정이 2일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조여정은 소속사 크다컴퍼니를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춘 동료배우들,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스태프들과 ‘완벽한 아내’라는 잊지 못할 작품을 하게 되어 너무나 큰 영광이었다. 첫 촬영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마지막이라는 게 시원 섭섭하다. 스스로 많은 고민을 하게 해준 작품이었고 많은 배움을 얻어가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조여정은 이어 “그동안 ‘완벽한 아내’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셨던 모든 시청자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완벽한 아내’ 마지막 회는 2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