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X박서준이 말하는 ‘투표의 의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류준열, 박서준 / 사진제공=김영준 스튜디오

류준열, 박서준 / 사진제공=김영준 스튜디오

배우 류준열과 박서준이 투표를 독려했다.

류준열과 박서준은 최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소재의 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0509 장미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먼저 류준열은 투표의 의미에 대해 소신 있게 자신의 속내를 밝혔다. 그는 “세상은 하루아침에 바뀌지 않는다. 그리고 단 한 명으로도 바뀌지 않는다”며 “그러나 그 하루아침에 모인 많은 사람들이 우리의 미래를 만든다. 여러분들 꼭 투표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선거기간 말고 임기 내내 잘 보이려고 공약 이행하고 애 쓰고, 힘쓰고, 땀 흘리는 후보자가 대통령이 됐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최근 개봉한 ‘더킹’에서 조인성과 함께 호흡을 맞춘 류준열은 영화 ‘택시운전사’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리틀 포레스트’ 촬영에 한창이다.

박서준도 ‘장미 프로젝트’에 참여해 투표의 참 가치와 자신이 바라보는 대통령 상에 대해 밝혔다. 촬영 현장에서 대통령 상에 대한 질문을 받은 박서준은 “당연히 국민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사람”이라며 “국민을 먼저 생각하는 사람. 이 나라의 문제점을 바르게 볼 줄 알고 제대로 해결할 줄 아는 사람을 원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투표의 의미에 대해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누려야 하는 권리”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서준은 “내 주위의 100명이 넘는 사람들에게 영상을 공유하고 투표를 권유하겠다”고 덧붙였다.

박서준은 영화 ‘청년경찰’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5월 방송 예정인 KBS2 드라마 ‘쌈 마이웨이’ 촬영에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류준열과 박서준이 참여한 ‘0509 장미 프로젝트’는’무협찬 무단체 노개런티’로 각계각층의 인물들이 함께 한 투표 독려 캠페인이다.

이 캠페인은 국민들의 투표 참여를 이끄는 한편 지나치게 후보의 이미지에 의존해 투표하는 성향을 제고하고, 인물의 발자취와 공약, 정책 등을 정확히 파악해 투표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총 38명의 국내 배우, 감독, 가수, 작가들이 4월 15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된 ‘0509 장미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국내 최고의 스타들이 참여한 ‘0509 장미 프로젝트’ 영상은 25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SNS를 통해 총 3개가 공개됐다. 이 영상은 300만 조회수를 돌파한데 이어 전국 CGV 체인 로비 파노라마에서도 상영 중이다. 영상 공개와 함께 스타 사인이 들어간 티셔츠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