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위’ 측 “김도균 ‘썸’ 연기에 김수용 깜빡 속았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은위_김도균 달달한 썸 현장

‘은밀하게 위대하게’ 김도균이 김수용의 몰카 의뢰를 위해 출장몰카단을 찾은 가운데, 그가 몰카 작전 도중 달달한 ‘썸’의 기운을 풍기고 있는 모습이 공개됐다. 과연 김수용이 김도균의 썸에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30일 방송되는 MBC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이하 은위)는 김재원·김도균의 의뢰를 받아 이수경·김수용의 몰카가 펼쳐진다.

‘은위’는 출장몰카단 윤종신·이수근·김희철·이국주·존박이 의뢰를 받아 ‘은밀하게 위대하게’ 움직이며 스타들에게 우연을 가장한 스페셜한 하루를 선물하는 신개념 몰카 프로그램.

몰카에도 봄바람이 불었다. 이번 주 김수용 몰카의 의뢰인인 김도균의 ‘썸 현장’이 포착된 것. 제작진에 따르면 김도균은 마사지숍 직원과 ‘썸’ 타는 연기를 앞두고 한껏 기대에 부풀었다는 후문이다.

공개된 사진 속 김도균은 수줍게 고개를 숙이면서도 행복한 웃음을 숨기지 못하고 있다. 몰카 작전에 앞서 출장몰카단과 리허설을 하던 김도균은 ‘썸 연기’를 펼칠 연기자와 인사를 나눴고, 이수근이 “두 분 잘 어울리신다는 느낌이 있거든요~”라고 말하자 “아 그래요?”라며 부끄러워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유발한다.

특히 김도균은 김수용과 한 방에서 마사지를 받으면서 작전대로 마사지숍 직원과 꽁냥이며 ‘썸’ 타는 연기를 펼쳐 김수용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는 후문.

‘은위’ 제작진은 “김도균의 썸 연기가 너무 자연스러워 김수용도 깜빡 속아 넘어갔다”면서 “몰카 속에서 색다른 케미를 선보일 김도균의 모습을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