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나는 조선의 왕이다> 캐스팅 검토 중

배우 이병헌이 추창민 감독의 영화 (가제) 출연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병헌 소속사 bh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캐스팅 제의를 받고 검토 중이다.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 는 동화 를 모티브로 한 것으로 조선시대 광해군과 얼굴이 똑같은 천민이 왕 행세를 하는 이야기다. 당초 는 강우석 감독의 첫 사극 도전 작품으로 알려졌지만 제작 준비 과정에서 CJ E&M과 이견이 생겨 하차했고 , , 의 추창민 감독이 연출하게 됐다. 의 크랭크 인과 개봉 시기는 확정되지 않았다. 한편 이병헌은 현재 미국에서 내년 6월 미국 개봉 예정인 영화 를 촬영 중이며 12월 촬영을 마치고 귀국할 예정이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
사진. 채기원 ten@

[SNS DRAMA]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